음악과 함께하는 인생

키스(KIXS) 시월의 첫날 (Feat. 유지 of 베스티) 듣기 / 가사


안녕하세요 음악인생입니다.

오늘은 키스의 

시월의 첫날을 소개해드리겠습니다

한번 들어보시죠.




KIXS(키스)의 네번째 싱글 타이틀 '시월의 첫날'

작곡 노래 댄스 모두 가능한 만능 엔터테이너 

키스의 네 번째 싱글 앨범이 발매되었다.

오랜만에 내놓은 이번 음원은 그 동안 발매한 키스 특유의 

통통 튀는 음악은 잠시 넣어두고 가을 감성을 저격하는 어쿠스틱 발라드 넘버다. 

'차가워진 이 바람에 익숙해져 버린대도 내 맘은 너를 

이해해주라 말해 가을의 달빛처럼 널 비추며 기다릴게

 천천히 와'라는 이별을 맞이한 따뜻한 마음을 소유한 

한 사람의 성숙한 기다림이 드러나는 구절로, 가사에는 

아픈 마음을 추스르며 묵묵히 사랑하는 이를

 기다리는 한 사람의 진심 어린 마음이 담겨있다.

특히 이별에 다르게 대처하는 남녀간의 차이를 보여주는 

이 곡은 걸스피릿에서 뛰어난 가창력을 선보여 화제를 

불러모아온 베스티의 메인 보컬 유지의 참여로 이별의

 아픔과 후회 기다림의 먹먹함을 여실히 느끼게 해준다


키스(KIXS) 시월의 첫날 (Feat. 유지 of 베스티) 듣기 



키스(KIXS) 시월의 첫날 (Feat. 유지 of 베스티)  가사

-----------------------------------------------------------------------

시월의 첫날에 

바람처럼 사라진 (oh 나)

시월의 첫날에 

낙엽처럼 남겨진 (그대)


이별이란 말보단 

잠깐의 안녕이 (좀더 나을듯해)

내 맘에 잠시 머물다간 

한 순간으론 난 부족해


차가워진 이 바람에 

익숙해 져버린대도

내 맘은 너를 이해해주라 말해

가을의 달빛처럼 

널 비추며 기다릴게 천천히 와


시월의 첫날에 

날 잡지 못했던 (oh 나) 

단 한번만 이라도 

나를 안아줬다면 우리 

(이별은 없었을걸)


차가워진 이 바람에 

익숙해 져버린대도

내 맘은 너를 

이해해주라 말해

가을의 달빛처럼 

널 비추며 기다릴게 천천히 와


아름다운 기억 

(소중했던 추억들) 

사랑도 바람에 다 지워져도

내게 남겨진 (사랑해요) 

너의 한마디 (사랑해요) 

시월의 첫날로 다시


차가워진 이 바람에 

익숙해 져버린대도

내 맘은 너를 이해해주라 말해

가을의 달빛처럼 

널 비추며 기다릴게


차가워진 이 바람에 

익숙해 져버린대도

내 맘은 너를 

이해해주라 말해

가을의 달빛처럼 

널 비추며 기다릴게 천천히 와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