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과 함께하는 인생

이선희 - 바람꽃 듣기  / 가사 [푸른 바다의 전설 OST Part 6]


안녕하세요 음악 인생입니다.

오늘은 요즘 제가 좋아하는 드라마 푸른 바다의 전설의 OST를 

소개할려고 합니다. 드라마도 좋고 

이번에 할 가수는 이선희!!! 크~~

현명한 선택이십니다.!!

  


영혼을 사로잡는 목소리 이선희가 ‘바람꽃’으로 SBS 수목 드라마

 ‘푸른 바다의 전설’의 여섯 번째 OST에 전격 합류한다.

지난 8회 방송분에서 에필로그에 삽입되어 시청자의 관심을 모은 ‘바람꽃’은 섬세한 

오케스트라 선율과 이선희의 감정이 절제된 보컬이 만나 두 주인공의 깊은 슬픔을

 담아낸 곡으로 동양적인 멜로디라인이 과거와 이어지는 인연을 신비롭게 풀어내고 있다. 

김범수, 변진섭, 2AM, 나비 등의 아티스트들과 여러 OST에서

 활약한 톰이랑제리, 신예작사가 하나가 합을 맞추었다.


이선희 - 바람꽃 듣기 [푸른 바다의 전설 OST Part 6]



이선희 - 바람꽃  가사 [푸른 바다의 전설 OST Part 6]

----------------------------------------------------------------

나 아직 꿈을 꾸죠
밤하늘 희미한 달빛처럼
눈부셨던 기억 속에 그 사람
어렴풋이 생각이 나네요

바람에 흩날리는 꽃잎에
따뜻한 그대 향기를 느끼고
스쳐 지나간 듯한
짧았었던 인연이 이제
내 전부인 걸요

같은 하늘 아래 그대와
함께 있다는 걸
지워질까 두려운 거죠
푸른 바다 수평선까지 
걸을 수 있다면
나 그대 손 놓지 않을게

하늘에 수놓아진 별빛에
따뜻한 그대 숨결을 느끼고
운명처럼 그대와 
이대로만 이렇게 남아
숨 쉴 수 있다면

같은 하늘 아래 그대와
함께 있다는 걸
지워질까 두려운 거죠
푸른 바다 수평선까지 
걸을 수 있다면
나 그대 손 놓지 않을게

같은 하늘 아래 그대와 
함께 있다는 걸
지워질까 두려운 거죠
푸른 바다 수평선까지 
걸을 수 있다면 
나 그대 손 놓지 않을게


Comment +0

젊은이 - 제자리  듣기 /가사 [낭만닥터 감사부 OST Part 3]


안녕하세요 음악인생입니다.

오늘은 드라마 낭만닥터 감사부 OST의 제자리를 소개해드리겠습니다.

오랜만에 좋은곡으로 이렇게 뵙습니다.ㅎㅎ

감성적이면서 좋은곡입니다

한번 들어보시죠 



다독이는 목소리의 싱어송라이터 ‘젊은이’가 휴먼 성장 낭만 메디컬 드라마 ’

낭만닥터 김사부(연출:유인식 극본:강은경)’의 OST 세 번째 순서로 참여한다. 

이번에 공개되는 ‘제자리’는 윤서정(서현진 분)의 슬픔과 내면을 표현해낸 곡이다. 시야가 

가려진 듯 여기가 어디인지 알 수 없고, 줄곧 걸어왔지만, 여전히 제자리인 듯한 기분과 

주변의 반짝이는 불빛들이 나를 더 그늘지게 하는 것만 같은 슬픔과

 허탈함. 그리고 그리움이 가득 담은 내면을 솔직한 노랫말로 풀어냈다

담담한 듯 진솔하게 이야기를 풀어내는 젊은이의 보컬과 어쿠스틱 기타 사운드로 시작하는

 이 곡은 절망적인 상황에 놓인 윤서정(서현진 분)뿐만 아니라 

동시대 청년층의 공감을 이끌어 내며 위로를 전하는 곡이다.


젊은이 - 제자리  듣기 [낭만닥터 감사부 OST Part 3]



젊은이 - 제자리  가사 [낭만닥터 감사부 OST Part 3]

-------------------------------------------------------------------


대답하지도 못했던 말들은
돌아오는 걸음에 밟히고
질문은 차갑게 바람에 실려가
스치는 사람들 모두 같은 얼굴

거리를 가득 채운 들뜬 걸음
짓누르는 것 같은 공기에
마른 기침 속에 섞여 버린 마음
하나둘 켜지는 불빛 따라가네

어디까지 왔을까 얼마큼 떠나 버렸나
애써 떨치며 괜찮다 추스려보지만
어느 곳에 있을까 조금 가까워진 걸까
걷고 걸어도 오늘도 제자리 같은데

질문은 차갑게 바람에 실려가
스치는 사람들 모두 같은 얼굴
마른 기침 속에 섞여 버린 마음
하나둘 켜지는 불빛 따라가네

어디까지 왔을까 얼마큼 떠나 버렸나
애써 떨치며 괜찮다 추스려보지만
어느 곳에 있을까 조금 가까워진 걸까
걷고 걸어도 오늘도 제자리 같은데



Comment +0

아리, 윤지훈 - 오늘 같은 날 듣기 / 가사 [혼술남녀 OST Part 6]


안녕하세요 음악인생입니다.

오늘은 아리 윤지훈의 드라마 OST 

오늘 같은 날을 소개해드리겠습니다.



'오늘 같은 날'은 아리밴드의 보컬 아리가 컬러감 있는 보컬의 윤지훈과 함께 부른 

듀엣 곡으로, 사랑을 시작하는 남녀의 설레는 감정을 풋풋하면서도 달달하게 표현하였다.

특히, 극 중 공명(공명 분)과 채연(정채연 분), 기범(Key 분)의 알콩달콩한 삼각관계를

 묘사하는 장면에 삽입되며, 세 사람 사이의 달달미묘한 감정들을 고스란히 전달하는 '삼각러브송'이다.

또한, '어쩜 그리 둔하니, 이렇게 티를 내도 감이 없어', '애만 자꾸 타들고,

 Maybe this is love' 등 같은 상황 속에서 서로 마음 졸이며 눈치만 보는 '썸'을 타는 

내용을 담은 재미있는 가사가 많은 공감을 이끌어 내며 대중들의 사랑을 받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아리, 윤지훈 - 오늘 같은 날 듣기 [혼술남녀 OST Part 6]



아리, 윤지훈 - 오늘 같은 날 가사 [혼술남녀 OST Part 6]

----------------------------------------------------------------------


자꾸 눈을 뗄 수가 없어

여전히 예뻐서 죽겠어 yeah

매번 나를 보며 웃는 너

혹시 내 맘 알아버렸나

모르겠어


어쩜 그리 둔하니

이렇게 티를 내도 감이 없어


이렇게 좋은 날

우연히 둘인데

좀처럼 오지 않는 기횐데

바보처럼 눈치만 봐

답답해 죽겠지만 그런 니가 난 좋아

(Maybe love) 애만 자꾸 타들고

(Maybe love) Maybe this is love

사랑 그 한마디 

우리를 맺어주죠


너만 보면 자꾸 얼어서

말을 걸지 못해 죽겠어 yeah

자주 내 주위에 있는 널

설마 너도 애태우는지

모르겠어


어쩜 그리 둔하니

이렇게 티를 내도 감이 없어


이렇게 좋은 날

우연히 둘인데

좀처럼 오지 않는 기횐데

바보처럼 눈치만 봐

답답해 죽겠지만 

그런 니가 난 좋아

(Maybe love) 

애만 자꾸 타들고

(Maybe love) 

Maybe this is love

사랑 그 한마디 

우리를 맺어주죠


항상 네 옆에서 

발맞추고 싶어

하얀 너의 미소 

내 눈 속에 넣어두고 싶어

매일 너를 바래다주면서 

안아주고 싶어

이쯤에서 니 의견 

어떤지 묻고 싶어 


이렇게 좋은 날

우연히 둘인데

좀처럼 오지 않는 기횐데

바보처럼 눈치만 봐

답답해 죽겠지만 

그런 니가 난 좋아

(Maybe love) 

애만 자꾸 타들고

(Maybe love) 

Maybe this is love

사랑 그 한마디 

우리를 맺어주죠




Comment +0

박승화 - 늘 고마운 사람 듣기 / 뮤비 / 가사 [불어라 미풍아 OST Part 5]


안녕하세요 음악인생입니다.

요즘 슬슬 추워지는대..

따뜻하게 입으세요..ㅎㅎ



기타리스트 서창원의 편안한 통기타 연주와 함께 말하듯이

부르는 창법은 극중 장고가 미풍에게 보내는 마음을 대변한다. 

그 보컬의 뒤를 따뜻한 스트링라인이 채우고 있으며,

'사랑입니다, 인연입니다, 운명입니다'로 반복되는 쉬운 가사와 

멜로디는 한번 들으면 누구나 쉽게 흥얼거릴 수 있다.

 드럼의 강수호, 베이스의 신현권, 기타의 서창원 등 국내의 

최고의 세션맨들이 참여 하였으며, 작곡가가 직접 코러스를 하는 열정을 보여준 작품이다.


박승화 - 늘 고마운 사람 듣기 / 뮤비 / 가사 [불어라 미풍아 OST Part 5]



박승화 - 늘 고마운 사람 가사 [불어라 미풍아 OST Part 5]

---------------------------------------------------------------------

사랑입니다 그대 인연입니다 그대

하늘이 주신 선물 같은 사람

운명입니다 그대 가끔은 눈물입니다

아픈 그리움마저 고마운 사람


이유 없이 눈물이 날 때면

내가 그댈 생각하는 겁니다

나같이 모자란 사람을 믿어준

그대가 참 고맙습니다


나 부족하지만 약속을 할게요

평생 그대만을 바라볼게요

이제는 누구도 부럽지 않아요

나에겐 그대가 있으니


사랑입니다 그대 인연입니다 그대

하늘이 주신 선물 같은 사람

운명입니다 그대 가끔은 눈물입니다

아픈 그리움마저 고마운 사람


라 라라라 라라라 라라라 우 ~~


나 부족하지만 약속을 할게요

평생 그대만을 지켜줄게요

이제는 누구도 부럽지 않아요

나에겐 그대가 있으니


사랑입니다 그대 인연입니다 그대

하늘이 주신 선물 같은 사람

운명입니다 그대 가끔은 눈물입니다

아픈 그리움마저 고마운 사람


눈물이나도 그대 나에겐 전부입니다

아픈 그리움마저 고마운 사람

아픈 그리움마저 고마운 사람


Comment +0

오왠 - 보통의 날들 듣기 / 가사 [판타스틱 OST Part 6]


안녕하세요 음악인생입니다.

오늘은 판타스틱의 OST를 소개해드릴꼐요.ㅎㅎ

오왠 보통의 날들입니다.

한번들어보세요.. 



보통의 날들’은 싱어송라이터 윤원의 곡으로 Nylon Guitar 의

 따뜻한 톤이 주는 아날로그 감성이 인상적이며 가사에서도

 나오듯 '나의 사랑 나의 그대'라는 사랑에 대한

 서정적인 표현을 담담하게 얘기하는 곡이다.

판타스틱’은 이판사판 ‘오늘만 사는’ 멘탈甲 드라마 작가 

이소혜(김현주 분)와 ‘똘끼충만’ 발연기 장인 톱스타 류해성(주상욱 분)의

 짜릿한 ‘기한 한정 연애담’을 그린 예측불가 로맨틱 코미디로, 

아름다운 오늘을 만끽하며 사는 게 얼마나 판타스틱한 일인지를 

두 사람의 짧고 짜릿한 로맨스를 통해 유쾌하게 그려낼 예정이다. 


오왠 - 보통의 날들 듣기 [판타스틱 OST Part 6]



오왠 - 보통의 날들 가사 [판타스틱 OST Part 6]

----------------------------------------------------------

사랑이란 그런가 봐 

소란하지 않더라도

따스한 눈빛이 

날 감싸는 것


그대 곁에 있을 때면 

매일 달라지는 나

더 좋은 사람이 되고 

싶어만 져요


시간 흘러 끝이 온대도

내 마음은 변함없는 

보통의 날들일 뿐이죠


나의 사랑 나의 그대 

여전히 그댈 바라고

여전히 그댈 원하고 

이대로 멈춰 서있죠


어떤 아픔 더한 슬픔 

무엇도 두렵지 않은

이런 게 사랑이란 걸 

알려주려고 내게

그대를 보내준 것 같아.


아무 걱정 하지 말아요

다시 시간을 되돌린다 해도

어김없이 그댈 테니까


나의 사랑 나의 그대 

여전히 그댈 바라고

여전히 그댈 원하고 

이대로 멈춰 서있죠


어떤 아픔 더한 슬픔 

무엇도 두렵지 않은

이런 게 사랑이란 걸 

알려주려고 내게

그대를 보내준 것 같아




Comment +0

에픽하이 & 이하이 - 내 마음이 들리나요 듣기 / 가사 [달의 연인 보보경심 려 OST Part 6]


안녕하세요 음악인생입니다.

오늘은 에픽하이와 이하이가 

달의 연인 보보경심려 OST part6를 불렀습니다.

내 마음이 들리나요는 주인공들의 마음속 

이야기를 한 사람에 대한 고백으로 

표현한 노래입니다.



많은 사람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는 

가슴을 적시는 노래 "내 마음 들리나요"는,

에픽하이와 이하이의 환상적인 

화음을 들을 수 있음에 기대감이 높다.

전체적인 리듬과 보컬의 조화가 돋보이며 

타블로와 미쓰라 진의 래핑이 한 편의 시같다.


에픽하이 & 이하이 - 내 마음이 들리나요 듣기 [달의 연인 보보경심 려 OST Part 6]



에픽하이 & 이하이 - 내 마음이 들리나요 가사 [달의 연인 보보경심 려 OST Part 6]

--------------------------------------------------------------------------------------------

그대 듣고 있나요

나의 목소리 그댈 향한 이고백 


지금 듣고 있나요

이런 내 마음 들리나요


창가에 떨어지는 빗방울처럼

내 맘속에 물들어가는 너


i need u i need u i i miss u


널 잊으려 말을 아끼다가 

정말 잊었다며 

결국 너 얘기 

잊으려 하고 

있었다는 것도 잊혀져야 

잊은거겠지


you gotta give me time, 

I ain’t perfect

but I’m tryin’ to 

erase you perfectly. 


돌이키려하면 너무 먼데

돌아보면 넌 언제나 어깨 뒤


I know


지울수는 없겠지 미완한 나에게

그 추억이 너무 완벽했기에 But I try again


사랑에 빠질 때보다 그 사랑에서

빠져나오는게 훨씬 어렵군

you make me live and die again


I’m not alive without you.

I’m not alive without you.


You know I'd die without you.


잊지말아요.


그대 듣고 있나요

나의 목소리 그댈 향한 이고백 


지금 듣고 있나요

이런 내 마음 들리나요


창가에 떨어지는 빗방울처럼

내 맘속에 물들어가는 너


i need u i need u i i miss u


한 여름밤의 장마처럼 쏟아져 내리고

다시 오려나봐. 기억의 소나기. 

너에겐 우산이 필요할 것 같은데..

걱정이되네. 많이.


창 밖으로 보여. 

어딘가로 바삐 달리는 

차들의 경망스런 불빛. 

내 목적지는 묻지 않아도 알겠지만..


언제나 두 손에 잡히던 네 모든 것들이 

다 투명하게 번지고 눈물에 눈이 흐려. 

돌아보면 제자리. 늘 맘이 무거워서

내 이별은 발걸음이 느려. 


모든 걸 되 돌릴 수 없다면

받아들이는것도 방법이겠지만 


난 여기 서 있어. 

난 여전히 서 있어.


그대 듣고 있나요

나의 목소리 그댈 향한 이고백 


지금 듣고 있나요

이런 내 마음 들리나요


창가에 떨어지는 빗방울처럼

내 맘속에 물들어가는 너


i need u i need u i i miss u


Don’t forget me ever. 

Never ever

Don’t forget me ever. 

Never ever


Never ever girl


Don’t forget me ever. 

Never ever

Don’t forget me ever. 

Never ever


나를.





Comment +0

벤 - 마이 올(My All)  듣기 / 뮤비 [끝에서 두 번째 사랑 OST Part6 ]


안녕하세요 음악인생입니다.

오늘은 OST 계의 ‘핫 디바’ 여가수 ‘

벤’ 드라마 ‘끝사랑’ 참여했다고 합니다

벤 - 마이올 입니다.

정말 벤은 믿고든는 가수라고 할수 있습니다.~^^

요즘 힐링되는게 많네요 너무 좋아요.

 


“My All”은 국내의 최고 작곡가로

 잘 알려진 조영수의 작품으로 팝스러운 멜로디에

 안정적인 14인조의 현악기가 잘 어우러져 있으며

 운명처럼 다가온 사랑을 섬세하면서

 깊은 감성으로 노래하는 가수 ‘벤’의 목소리 잘 어우러진 곡이다.


벤 - 마이 올(My All)  듣기 / 뮤비 [끝에서 두 번째 사랑 OST Part6 ]



끝에서 두 번째 사랑’ OST는 “너희들은 포위됐다” “상류 사회” “미세스 캅”등의

 섬세한 음악을 잘 담아낸 ‘하근영’ 음악감독의 지휘로 OST 제작의 

최고 프로듀싱 회사 (주)도너츠컬처가 만나

 회를 더할수록 극의 깊이를 더해 줄 것이다.



와 벤 정말 예쁘네요 ~ 

콘서트 기회되면 한번 찾아 뵙겠습니다.

나중에 뵈요

Comment +0